보안접속
   
    출/조/정/보
전문출조정보

낚시대회/행사

함께갑시다

소/모/임
    관/련/코/너
낚시관련 홍보

동호회코너
    스/페/셜/코/너  
추천가족낚시터

그곳에 가고싶다

낚시지도/배/길

낚시터바다상황

낚시관련사이트
▶ 현재접속자
<일본서 발견된 ‘초대형 산갈치’ 화제
   바다낚시 정보,뉴스    낚시대회,행사  
낚시와 관련된 정보 및 기타 낚시계뉴스 ...등을 알리고,공유하는 곳입니다.      ■ 낚시정보,기사 제보 
특정상호가 포함된 홍보성게시물, 정보라 하기 어려운 뉴스게시물은 예고없이 수정,삭제될 수 있습니다.
  <일본서 발견된 ‘초대형 산갈치’ 화제      
작성자 : 아빠의청춘        
조회: 1340     2019년 2월 24일 일요일  
<일본서 발견된 ‘초대형 산갈치’ 화제>

최근 일본에서 길이 4m에 이르는 심해어종인 대형 산갈치가 잇따라 발견되면서, 현지 소셜미디어 등에서 지진에 대한 우려의 목소리가 나오고 있다는 소식이 전해졌습니다.
CNN 등 외신들은 현지시간으로 20일, 지난달 일본 오키나와에서 포획된 산갈치를 둘러싼 논란에 대해 보도했습니다.
외신에 따르면 지난달 28일 오키나와 남서쪽 도야항구에서 각각 3.6m, 4m 길이의 산갈치가 어부들에 의해 포획됐습니다.
이 가운데 한 마리는 포획과정에서 큰 상처가 생겨 현장에서 어부들이 먹었고, 나머지 한 마리도 육지로 옮겨지던 과정에서 죽었습니다.
산갈치를 잡은 어부, 사토미 히가 씨는 “산갈치 두 마리가 그물 안에서 힘차게 헤엄치고 있었고 신비롭고 아름다웠다.”고 말했습니다.
전통적으로 일본에서는 산갈치가 ‘용궁에서 온 사신’등으로 불리며 수중지진을 앞두고 해변 쪽으로 나온다는 속설이 있는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특히, 이 전설은 지난 2011년 후쿠시마 지진 직전에 산갈치 12마리가 해안에서 발견됐다는 소식이 전해지면서 이러한 믿음이 강해졌다고 교도통신은 전했습니다.
이번 사건으로 소셜미디어 등에서는 또다시 대지진의 우려가 나오고 있지만, 과학자들은 과도한 우려라고 반박하고 있습니다.
우오즈 아쿠아리움 관리인 카즈사 사이바 씨는 지난달 CNN과의 인터뷰에서 지구온난화 등의 바다의 미묘한 변화가 산갈치를 수면으로 올라오게 한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습니다.
히로유키 모토무라 가고시마대학 교수는 “지금까지 산갈치 20여 마리를 수집했는데, 몸 상태가 좋지 않을 때, 해수면으로 올라오는 경향이 있다”며 “그래서 죽은 채로 발견되는 경우가 많다”라고 설명하기도 했습니다.
이어 “산갈치의 출현이 대재앙의 전조라는 것은 과학적 근거가 없으며, 걱정할 필요도 없다”라고 밝히기도 했습니다.
이름아이콘 최강롯데
2019-02-24 17:45
회원사진
태풍등 이상징후 이후에 나오는데
또 지진등이 올듯하네여
걱정입니다
   
이름아이콘 웃는배꼽
2019-02-25 16:14
회원사진
별난 나라 지진으로 화산폭발로 별일이 다있나 봅니다.
총리고 장관이고 헛소리 할때마다 별 이상한 일이 더 생기는것은
저만의 생각인가요 ㅎㅎ
   
이름아이콘 케미
2019-02-27 15:54
암튼 별일 없이 지나가기를 기도합니다......
산갈치는 먹는건가요?
   
 
  0
3500
[주요공지] 저작권에 있는 펀글,사진, 음악, 동영상... 게시물은 절대 등록을 금지합니다.   
번호
211
210
209
208
207
206
205
204
203
202
201
200
199
198
197
196
195
194
193
192
191
190
189
188
123456789
낚시점,배,좌대 찾기
부울경 낚시점,배

원도권 낚시점,배

출/조/전/문/점

선/상/낚/시/배

좌대,해상낚시터
       부낚 비/즈/쇼/핑/몰       부낚이 책임하에 판매되는상품! 특별한혜택!            부낚포인트로 돌려드립니다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이용약관 | 기사제보 | 공지사항 | 광고안내 |      해조FC운영진 | 동호회운영진 | 협찬업체코너 | 관리메뉴


Copyright ⒞ Since 2002.Mar By 부낚 All Right Reserved
대한민국 바다낚시의 메카 부낚    www.ybada.co.kr / www.bunak.co.kr
사업자번호:602-08-67249     통신판매업신고:영도-00041  Mail:dscoo@naver.com
부산시 영도구 태종로 327 (2F)      TEL: 070-8165-2224    H.P: 010-3837-2518
부낚계좌 : 부산은행 046-01-033431-1 최효규
개인정보취급방침     전자적표시등록
부낚은 SSL보안서버로 회원정보를
안전하게 보호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