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안접속
   
    조행기,에세이  
조행기/에세이..

사진조행기

    낚시갤러리
낚시갤러리

우수갤러리

점주,선장갤러리

▶ 현재접속자
활어회와 숙성회
   조행기/에세이/꽁트  
☞ 퍼온글을 즉시 삭제됩니다. ●분기별로 우수조행기를 선정하여 재편집하며, 조그만 선물을 보내드립니다.
▶ ▶ 낚시가십니까? 디카를 가져가서 추억을 사진으로 담아오신후 사진조행기에 등록해보세요 ◀◀
  활어회와 숙성회    
   2019-02-21 (목) 12:34           북회귀선  ( t201024 )
   에세이

추천: 0   조회: 1273  
      
 

IP: 222.xxx.220    
활어회와 숙성회


 

 

 

 

 
한겨울 감성돔 회 맛은 가히 일품!

 

 


활어회와 숙성회

 


숙성회가 맛이 있느냐

활어회가 맛이 있느냐 하는 것은

아마도 극히 주관적인 내용이지 싶다.

 


개인이 느끼는 맛이란 것이

극히 주관적인 내용이니 말이다.

 


그런데

전체적으로 볼때

일본은 주로 숙성회를 즐겨 먹는 편이고

우리는 활어를

즐겨 먹는 다고 말 할 수 있을 것이다.

 


그럼 이러한 차이가

나는 이유는 무엇일까?

 


그것은 아마도 좋아하는 회의

상태에 따른 차이라고 볼 수가 있을 것이다.

 


즉 쫄깃한 식감을 선호를 하느냐

아니면 감칠맛을 선호를 하느냐 하는 것이다.

 


일본 사람들의 경우

쫄깃한 식감 보다는 감칠맛을 선호하고

우리나라 사람은 감칠맛 보다는

쫄깃한 식감을 선호 하기 때문일 것이다.

 


만약 우리나라도 쫄깃한 식감 대신에

감칠맛을 선호를 한다면

 


아마도 대부분의 횟집이

일본처럼 수족관 없이 잡은 생선을

저온 보관하는 냉장고만 있을 것이다.

 


하지만 우리나라는

아주 작은 횟집도 모두 수족관을 가지고 있고

 


하다못해 시장 난장에도

작은 다라이에 공기 주입을 하며

생선을 살려 놓고 있을 정도니

 


우리나라 사람들의 쫄깃한 식감에 대한

선호도를 알 수 있을 것이다.

 


흔히 감칠맛이라고 하는 것은

생선이 부패하면서 발생하는

이노신산이라는 물질이

감칠맛을 낸다고 알려져 있다.

 


생선이 썩기 직전이

가장 이노신산이 높은 상태라고 하니

감칠맛을 좋아하는 일본의 경우

3~4일 까지도 숙성을 시킨다고 한다.

 


하지만 이런 경우 생선의 살이

두부처럼 되는 것은

피 할 수  없는 일이지 싶다.

 

 

 

늦 가을에 잡은 감성돔과 농어회

감성돔이 아직 기름이 많이 오른 시기가 아니라

농어가 더 맛있음.

 


또한 우리나라 사람들은

회맛 자제를 즐기기 때문에

쫄깃한 식감을 중요시 하지만

 


일본의 경우

밥과 함께 회를 먹는

즉 초밥을 즐겨 먹는 관계로

밥을 씹는 맛과 어울려 먹기 때문에

궂이 쫄깃한 식감을 중여시 하지 않는다는

이야기도 한다.

 


쫄깃한 식감이냐 감칠맛이냐?

 


정답은 없지 싶다.

 


개인의 선택에 따른 것일뿐...

 


그런데

한가지 숙성회에는

신경 제거라는 중요한 과정을 꼭 거쳐야

한다는 것이다.

 


신경을 제거하지 않고 그냥 숙성을

시키게 되면

쉽게 살이 물러져서 물컹물컹한 회를

먹을 수도 있다는 것이다.

 


아무리 감칠맛이 좋다고 하여도

물컹물컹한 회를 좋아 할 사람은

없을 테니 말이다.

 


신경을 제거한 회는

살이 물러지는 것을 많이

완화를 한다고 하니

 


생선을 죽여서 오는 경우

가능한 신경 제거도 같이 해서 오는 편이

좋을 것이다.

 

 

 

초가을에 잡은 농어회

왼쪽 접시는 활어회, 오른쪽 접시는 숙성회

역시나 맛은 활어회가 쵝오!

 


또한 흔히

살려서 오게 되면

생선이 스트레스를 받아서

육질이 안좋아 진다는

이야기를 하시는 분들이 있으신데

 


개인적인 견해로는

절대 그런 일은 없다고 단언 할 수 있다.

 


지금까지 단 한번도 살려서 온

고기의 육질이

죽여서 가지고 온 생선에 비해

좋지 않았던 경우가 없으니 말이다.

 


여름철은 사실 고기를 살려서

오는 것이 여간 힘든 일이 아니다.

그래서 대부분 죽여서

얼음에 재워서 오게 되는데

 


어렵사리 살려서 오게 되면

역시나 죽여서 가져온 녀석과는

육질의 쫄깃함은 비교 대상이 될 수 없을

정도로 쫄깃하다.

 


본인도 숙성회에 대한 궁금증에

정말 더 맛이 있을까 싶어

피와 내장을 제거하고

얼음에 재워서 가져와서 회를 먹어 보았지만

 


살려서 가져온 생선에 비해

살이 많이 물러 맛이 떨어진다는

생각이 들었던 경험이 있다.

 

 

 

초여름에 잡은 부시리

피와 내장을 제거하고 한시간 정도지난 녀석인데

맛이 끝내줌.

 


하지만 살려서 오기 힘든 어종이 있다.

주로 회유성 어종의 경우 살려서 오기 힘든다.

부시리, 방어, 고등어, 메가리 등등

 


이런 경우 살려서 오려고 하다가

중간에 죽어 버리면

구이로 먹을 수 밖에 없으니

회로 먹고 싶다면

반드시 피와 내장을 제거를 하고

얼음에 재워서 와야 할 것이다.

 


뭐 잡은 고기를 죽여서 가지고 오느냐

살려서 가지고 오느냐

 


정답은 없다.

 


본인 입맛에 맞게 가져오면 그만이지만

쫄깃한 식감을 좋아 하시는 분이라면

꼭 생선을 살려서 오시기를 바라는 마음에

개인적인 생각을 올려본다.

 


물론 1~2시간 거리라면

꼭 살려서 오지 않아도

피와 내장을 제거하고 신경까지 죽여서 온다면

쫄깃한 회맛을 즐길 수 있을 것이다.

 


하지만 시간이 흐르면 흐를수록

쫄깃한 식감이 줄어드니

참고로 하시기 바란다.

 

 

 

겨울에 잡은 참돔.

참돔은 살이 무른 어종이라

숙성회가 좋다는 이야기가 있지만

활어회도 충분히 맛있음.

 


지금까지 여러 어종을 낚시를 통해

회를 장만하면서

나름 여러가지 방법으로 시도를 해본 결과

 


개인적으로 생각하는

베스트를 나열해 본다면

 


1. 피를 빼는 방법으로

아가미를 찔러서 서서히 피가 빠지도록 하는

방법 보다는

한번에 머리쪽 척추와 꼬리를 잘라

피가 빠지도록 하는 방법이 가장 좋았다.

 


2. 내장과 비늘을 제거를 하고

 


3.민물로 깨끗하게 씻은 후

물기가 없도록 딱아네고

 


4. 3장 뜨기를 한 후 껍질을 벗기고

 


5. 회를 뜨는 방법이 베스트로 생각이 된다.

 


뭐 지극히 개인적인 방법이니

참고로 하시기 바란다.

 

 

 

 


날씨 탓에 제대로 출조가 이루어 지지 않으니

주저리 주저리...ㅋㅋ

 


그냥 뭐

생선회에 대한 개인적인 견해 이오니

참고로 봐 주시기 바랍니다.^^

추천            
이름아이콘 양산섭섭이
2019-02-21 14:16
'북회귀선' 님이 선택한 글 입니다.
개인의 취향이라 정답은 없겠지만
아무래도 죽은 고기 보다는 살려
오는게 좋긴 좋더라구요!^^
활어도 냉장고에서 한 30분 정도
숙성하고 먹으니 개인적으로 더
좋은것 같기도 한데~~저는 뭐!
초장맛으로 먹으니~~~^^
북회귀선 네 양산섭섭이님 개인적인 취향이라 어느 것이 더 좋다라고 단정지어
이야기 할 수는 없겠죠.
감사합니다. ^^
2/24 10:42
   
이름아이콘 땡감시
2019-02-21 14:47
회원사진
'북회귀선' 님이 선택한 글 입니다.
활어회와 숙성회에 대한
좋은 정보 잘 얻어갑니다
도움이 되겠네요
좋은글 잘보고 갑니다 ^^
북회귀선 네 땡감시님 저는 아무래도 쫄깃한 식감이 젤 좋더군요.
감사합니다. ^^
2/24 10:45
   
이름아이콘 날잡으면비
2019-02-21 18:41
회원캐릭터
'북회귀선' 님이 선택한 글 입니다.
아무래도 대부분 선어회 보다는
활어회를 선호 하겟지요 !!
회를 장만 하신것을 보니
보기에도 좋고 맛깔 쓰럽게
장만 하셨네요...
지금 이 시간에 회와 이슬이가
생각 나게 하네요...
멋진글 잘 보고 갑니다...^^
북회귀선 네 날잡으면비님 쫄깃한 회에 이슬이 한잔...
멋진 조합이지 싶습니다.
감사합니다. ^^
2/24 10:47
   
이름아이콘 딱2
2019-02-21 18:57
에구 낼이  불금인데  회가 확 땡깁니다^^
활어고 숙성이고 없어서 못 묵습니다 ㅡㅡ
도달군이나 잡아서 묵어야 갠네요^^
북회귀선 네 딱2님 도다리 정말 맛나는 녀석이죠.
저도 도다리 낚시 한번 가봐야겠습니다 .
감사합니다. ^^
2/24 10:49
   
이름아이콘 북두칠성
2019-02-21 19:53
아이구....  그림 내리면서  입안에 침이 함껏 고이네요.
회를 그릇에 올려놓은 것이 예술입니다.
보아하니  횟집 전문가 손으로 깔린 것으로 보이는데
정말 먹음직 스럽습니다.
(죄송합니다.  그림 보느라  애써 올려주신 글은 많이 보지 못하였습니다. )
북회귀선 네 북두칠성님 저도 잘하는 것은 아니지만 하다보니
조금씩 요령이 생기더군요.
감사합니다. ^^
2/24 10:51
   
이름아이콘 삼시한짝대기
2019-02-21 21:00
사진만으로 정성이 느껴집니다 ...
수많은 횟집을 다녀도 보지 못한 비주얼입니다 !
우찌 맛이 없을수 있을까요 .....  
오늘도 잘보고 갑니다 !!!!!
북회귀선 네 삼시한짝대기님 솔직히 잡은 고기로 회를 먹다보니
횟집 가서 회 사먹는 일은 극히 드물게 되더군요.
갖 잡은 싱싱한 생선이 최고지 싶습니다.
감사합니다. ^^
2/24 10:54
   
이름아이콘 건건이
2019-02-21 23:23
개인적으로 숙성회는 그렇게 좋아하지 않지만

아주 두툼하게 썰어둔 숙성회는 참 먹을만하더라구요

활어회에서 느낄수 없는 감칠맛의 깊이도 느껴지구요
북회귀선 네 건건이님 숙성회 좋아 하시는 분은 숙성회만 찾으시더군요.
개인의 기호에 따른 선택이지 싶습니다.
감사합니다. ^^
2/24 10:56
   
이름아이콘 너울갱
2019-02-22 05:03
일본은 습자지처럼 얇게 썰어 빨아 먹고
우리는 뭉텅설어 씹어 먹고.. ㅎ
저 역시 입안을 꽉 채워 어구적 씹어 먹는 활어에 한표입니다만
선어회의 백미라 할 수 있는 홍어도 무척 즐깁니다.
좋은 글 잘 읽었습니다.
북회귀선 네 너울갱님 저도 홍어 먹기는 하는데 냄새가 좀 부담스럽기는 하더군요.
육질이 단단한 경우엔 숙성을 하면 좀 물러지는 현상이 오히려 도움이
되지 싶습니다.
감사합니다. ^^
2/24 10:59
   
이름아이콘 웃는배꼽
2019-02-22 06:35
회원사진
출조는 못하시고 활어회와 숙성회에 관해서 꼼꼼이 적어 주셨네요
저희집은 없어서 못먹을정도로 회라면 다 좋아 하는편 입니다.
회장만해놓은것 보면 정말 대단한 정성이 들어 간듯 보입니다.
어디 주방장 하셔도 명함 안빠질듯 보입니다.
잘 보고 갑니다.
수고 하셨습니다.
북회귀선 네 웃는배꼽님 싱싱한 생선은 어떻게 먹어도 모두 맛이 있지 싶습니다.
쫄깃한 식감을 좋아 하시는 분들께 조금이나 도움이 되실까 하여
몇자 적어 보았습니다.
감사합니다. ^^
2/24 11:01
   
이름아이콘 케미
2019-02-22 09:20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맛을 구분할 능력은 못되니 있으면 먹고 없으면 못 먹는 상태인데..
앞으론 한번 도전해 봐야 겠네요
북회귀선 네 케미님 생선의 맛이 어떻게 장만을 하느냐에 따라 달라지는 부분이란
생각이 들더군요.
조금이나마 도움 되실 분들이 있을까 하여 몇자 적어 보았습니다.
감사합니다. ^^
2/24 11:04
   
 
  0
3500
   조행기/에세이/꽁트/낚시유튜브     Fishing Travel
조행기,꽁트란은 지난조황/출조후조담/낚시꽁트...등 을 형식없이 자유롭게 추억하고,이야기 하는곳 입니다.
● 낚시가십니까? 추억을 사진으로 담아오신후 사진조행기에 등록해보세요 ◀◀
     
분류
조행기 [658] 에세이 [82] 꽁트 [27] 유튜브 [41]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115   가덕도 갈치 낚시 4+1   케미 08/21(수)  744
1114   방패섬에서 얻어걸린 감성돔... 7+6   정력대사 08/20(화)  1779
1113   벵에돔 철이 지만 부시리 한번은 땡겨보.. 6   써기 08/15(목)  896
1112   대매물도 독가시치와 사투 6   바다콜롬버스 08/12(월)  703
1111   욕지도 안거칠리도 참돔 낚시 4   바다콜롬버스 08/11(일)  610
1110   HOTEL IN SAMBUDO 8+8   북회귀선 08/07(수)  751
1109   욕지도 비석여 참돔낚시 3   바다콜롬버스 08/06(화)  624
1108   지난 주말 남해 조행기 3   케미 08/06(화)  448
1107   또다시 방패섬... 4   정력대사 08/06(화)  549
1106   딱섬의 감성돔 겨우체포 2+2   카사블랑카 08/06(화)  305
1105   지세포옥림방파제 찍고 매물도 밤낚시가.. 3   지세포잡어 08/04(일)  437
1104   여름 3대장 8+8   북회귀선 07/30(화)  951
1103   지세포방파제 내일 오실분들 꼭 기억하.. 6   지세포잡어 07/27(토)  1334
1102   태풍후 사이즈가 큽니다. 지세포벵에 f.. 7   지세포잡어 07/22(월)  1068
1101   오륙도 방패섬 7+7   정력대사 07/16(화)  3337
1100   지세포방파제 어제 와는 다른 벵에돔 조.. 2   지세포잡어 07/15(월)  865
1099   지세포방파제 벵에돔조황, 숭어,전갱이.. 8   지세포잡어 07/11(목)  999
1098   바람이려오 ! 11+12   손맛으로 07/09(화)  2342
1097   욕지도총바위높은자리 조행기..ㅎ 4   바다콜롬버스 07/08(월)  623
1096   지세포지심도조행기-농어손맛보기. 5   지세포잡어 07/05(금)  657
1095   벵에돔 낚시 시즌 꾸준히 나오는 벵에돔.. 6+4   잡다놓친고기 07/02(화)  1083
1094   통영갈도 매섬계단자리 조행기.. 10   바다콜롬버스 06/30(일)  747
1093   구조라 벵에돔 낚시 6+3   낚시하는루파 06/27(목)  965
1092   욕지도씨알좋은 벵에돔 5   영도차노 06/26(수)  2459
1091   지세포방파제 벵에돔 낚시 6   지세포잡어 06/25(화)  636
1090   지세포방파제-벵에돔보다 숭어가 5   지세포잡어 06/21(금)  935
1089   오륙도 방패섬 9+8   정력대사 06/19(수)  1467
1088   바람과 너울 그리고... 6+6   북회귀선 06/18(화)  692
1087   주말 거제도 짬낚시 6+6   낚시하는루파 06/17(월)  1970
1086   지세포방파제 벵에돔,전갱이조황 5+1   지세포잡어 06/15(토)  794
1085   지세포방파제 벵에돔조황, 지심도 꽝조.. 5+1   지세포잡어 06/14(금)  575
1084   전투 낚시 10+10   북회귀선 06/12(수)  3190
1083   낚시는 힐링이여야 한다. 8+7   케미 06/10(월)  837
1082   하루를 또 보내며...... 8+6   손맛으로 06/08(토)  1901
1081   지세포방파제 -최근 벵에돔, 전갱이조황.. 5   지세포잡어 06/05(수)  1066
1080   아직도 입질이 예민한가요?? 5   써기 05/30(목)  1407
1079   장원이라 아뢰오 (하) 7+7   북회귀선 05/30(목)  941
1078   장원이라 아뢰오 (상) 12+12   북회귀선 05/28(화)  1067
1077   매물도 벵어돔 15   쭌이아빠 05/27(월)  801
1076   지세포방파제-벵에돔조황이 안좋아요.... 6   지세포잡어 05/23(목)  2241
1075   지세포권선상낚시-웃긴물고기 6   지세포잡어 05/21(화)  1472
1074   의지의 한접시 11+11   북회귀선 05/14(화)  1115
1073   벵에돔 초반 시즌 이제 시작인가봅니다.. 4   써기 05/13(월)  990
1072   볼락꽃이 피었습니다. (하) 8+8   북회귀선 05/10(금)  1107
1071   볼락꽃이 피었습니다. (상) 8+8   북회귀선 05/08(수)  994
1070   지세포권바다낚시 - 외도, 유투기지 선.. 4   지세포잡어 05/06(월)  651
1069   " 넣 나 포인트 (?) " 11+11   북회귀선 04/30(화)  3081
1068   거제도 벵에돔 체포! 장승포[능포] 도보.. 6+5   잡다놓친고기 04/29(월)  1112
1067   하동 대치 좌대낚시 / 노래미 커틀렛 5   낚시하는루파 04/24(수)  1062
1066   초도 오름 감성돔 (하) 9+9   북회귀선 04/18(목)  1287
1065   태종대 포인트 설명, 단 한번의 입질에.. 6+6   잡다놓친고기 04/18(목)  1984
1064   87cm 대물 참돔 구경하고 가세요~! 4   낚율 04/17(수)  1139
1063   [도보낚시#9] 기장 학리방파제 가는길 5+5   자유낚시인 04/17(수)  880
1062   초도 오름 감성돔 (상) 10+10   북회귀선 04/16(화)  682
12345678910,,,21
사이버바다낚시의 광장 부산바다
사진조행기  
       비/즈/쇼/핑/몰       괜찮은상품!! 특별한가격!!              ■ 부낚비즈상품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이용약관 | 기사제보 | 공지사항 | 광고안내 |      해조FC운영진 | 동호회운영진 | 협찬업체코너 | 관리메뉴


Copyright ⒞ Since 2002.Mar By 부낚 All Right Reserved
대한민국 바다낚시의 메카 부낚    www.ybada.co.kr / www.bunak.co.kr
사업자번호:602-08-67249     통신판매업신고:영도-00041  Mail:dscoo@naver.com
부산시 영도구 태종로 327 (2F)      TEL: 070-8165-2224    H.P: 010-3837-2518
부낚계좌 : 부산은행 046-01-033431-1 최효규
개인정보취급방침     전자적표시등록
부낚은 SSL보안서버로 회원정보를
안전하게 보호하고 있습니다.